양치승 헤이지니 나이 “나 같으면 전현무 밀어낸다” 당나귀 귀

양치승 74년생 47세, 헤이지니 89년생 32세입니다.

14일 방송되는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MC 자리를 꿈꾸는 양치승의 예능 쿠데타가 그려진다고 합니다. 이날 헤이지니의 대기실에 찾아온 양치승은 화기애애한 대화를 나누던 도중 갑자기 눈빛이 돌변, MC 자리를 노려보라는 황당한 제안을 건넸습니다. 양치승은 “나 같으면 전현무를 밀어낸다”라며 세 명의 MC 중 전현무를 콕 찍어 타깃으로 삼았습니다.

처음에는 당황하던 헤이지니도 결국 계속되는 권유에 마음의 결정을 내렸다고 해 과연 이들이 당나귀 귀 3MC 중 누구의 자리를 노릴지, 또 양치승이 전현무를 지목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두 사람의 은밀한 희동이 담긴 영상을 본 김숙은 “지금 전현무 씨랑 저랑 한 방에 보낸 거예요”라면서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심영순 또한 꽤심해하며 헤이지니를 “갓난 아기”라고 표현하는 등 극대노해, MC 탄핵모의라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어떻게 마무리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한편, 양치승은 헤이지니 부부에게도 못 말리는 영업의 마수를 뻗쳤다는 후문입니다. 헤이지니가 갖가지 변명을 하며 빠져나가려 하자 양치승은 “인어공주가 왜 이뻐?”라는 등 기상천외한 논리를 펼쳐, 과연 헤이지니가 양치승의 올가미 영업에 걸려들 것인지도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