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것은 나로부터 시작된다. 웨스트민스터 대성당에 적힌 글

모든 것은 나로부터 시작된다
 

내가 젊고 자유로워서
상상력에 한계가 없을 때

나는 세상을
변화시키겠다는
꿈을 가졌었다.
 

좀 더 나이가 들고
지혜를 얻었을 때

나는 세상이
변하지 않으리라는 것을
알았다.

그래서
내 시야를 약간 좁혀
내가 살고 있는 나라를
변화시키겠다고 결심했다.

그러나 그것 역시
불가능한 일이었다.
 

황혼의 나이가 되었을 때
마지막 방법으로 내 가족을 변화시키겠다고 마음 먹었다.

그러나
아무도 달라지지 않았다.
 

이제
죽음을 맞이하기 위해
자리에 누운 나는
문득 깨닫는다.

만약 내가
나 자신을 변화시켰더라면
그것을 보고
내 가족이 변화되었을 것을…
 

또한 그것에 용기를 얻어
내 나라를 더 좋은 곳으로
바꿀 수 있었을 것을…

그리고 누가 아는가?
그렇게 세상까지도
변화되었을지…
 

모든 것은
나로부터 시작된다.

그리고
모든 것은 내 안의 문제다.
 

– 웨스트민스터 대성당에 적힌 글